subject Lee Jong Min Solo exhibition 李宗玟個人展【鏤影 | The Flow】 Hong Kong / TOUCH Gallery






李宗玟個人展【鏤影 | The Flow】


A vessel that could not contain, a hole that could not breathe, a color that isn’t a color, that is the awakening consciousness projected on Lee Jong Min’s artwork. Lee’s artworks not only reflect the extremes of craftsmanship, but also passed beyond the essence of containers and ceramics, revealing the deepest spirit within himself. It will be easily forgotten that the work was created by someone, but only focus on how natural the interaction between ceramic and the sun is when the sun shines on the work. Perhaps it is still a container, but it carries the sun, the moon, the time, and the scene. As if it naturally pecks on itself, under the tints of light that happened coincidentally.
 
담을 수 없는 그릇, 숨쉴 수 없는 구멍, 색이 아닌 색, 그것이 바로 이종민의 작품에 투영된 각성의 의식이다. 그의 작품은 장인 정신의 극치를 반영할 뿐만 아니라, 그릇과 도자기의 본질을 넘어 내면의 가장 깊은 정신을 드러낸다. 그의 작품을 바라볼 때 더이상 만든 이의 이름을 잊은 채 그저  빛이 그의 작품에 떨어질 때 그 순간을 만끽하고 감상하였다. 그것은 여전히 도자기이지만 해와 달과 시간과 장면을 담아낸다. 우연히 일어난 빛의 색조 아래 그의 도자기는 자연스럽게 스스로의 정체성을 드러낸다.
 
Celebrating the fourth anniversary of TOUCH's establishment and the opening of our third art space. We would like to thank you all for being with us along the way for our major milestones, your company and support have made countless artistic dreams come true. The establishment of the third space is a continuation and a new start. At this special moment, TOUCH will create a new chapter together with ceramic artist Lee Jong Min - This is our first exhibition in the new space and Lee’s first solo exhibition in Hong Kong. We would like to articulate our vision and commitment to the future of TOUCH together with Lee’s constant efforts in his delicate works. We sincerely invite everyone to step into the silence of time and space, walk among and explore the enchantress of Lee’s porcelain works.

TOUCH gallery의 창립 4주년과 세 번째 아트 스페이스 오픈을 축하하여 주십시오. 우리의 주요 이정표, 당신의 회사 및 지원으로 인해 수많은 예술적 꿈이 실현되는 과정에서 우리와 함께 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제3공간의 구축은 연속이자 새로운 시작입니다.
이 특별한 순간에 TOUCH는 도예가 이종민과 함께 새로운 장을 열어갑니다. 새로운 공간에서의 첫 전시이자 홍콩에서의 첫 개인전입니다. 섬세한 작업에 대한 끊임없는 노력과 함께 TOUCH의 미래에 대한 우리의 비전과 의지를 표현하고자 합니다. 우리는 모두가 시간과 공간의 고요 속으로 발을 들여놓고, 이종민의 도자기 작품의 매력을 발견하고  그 사이를 거닐며 탐험할 수 있도록 진심으로 초대합니다.
12:00nn - 7:00pm
(Closed on Sunday and Monday 逢星期日和一休息)


www.touchgalleryhk.com